游客发表

탄약 찾는 러…국방부 "北컨테이너 적재량, 포탄 수십만발 분량"

发帖时间:2023-12-10 05:27:29

차준홍 기자

차준홍 기자

최근 북한이 러시아에 보낸 1000개 이상의 컨테이너에 실린 무기가 포탄으로 가정할 경우 수십만 발에 해당하는 규모라고 16일 국방부가 밝혔다. 장기간 전쟁을 수행 중인 러시아는 현재 포탄 확보에 전력투구하고 있다.

이날 국방부 당국자는 앞서 미국 정부가 공개한 북한과 러시아 사이 무기거래 정황과 관련해 “북한이 러시아에 해상으로 컨테이너를 운송한 정황은 사실”이라며 “컨테이너 적재량을 고려하면 러시아가 가장 필요로 하는 포탄으론 수십만 발에 해당하는 막대한 분량”이라고 설명했다.

현재 러시아는 152mm,탄약찾는러국방부quot테이너적재량포탄수십만발분량 122mm 포탄과 RPG-7 대전차 로켓포 등을 대량 소모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 정부 관계자는 이번 거래가 수십만 발의 포탄이 소진된 우크라이나 전장에서 러시아가 추가 탄약을 확보하기 위해 전 세계 무법 국가들을 샅샅이 뒤지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사례라고 비판했다.

존 커비 백악관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전략소통조정관. 로이터=연합뉴스

존 커비 백악관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전략소통조정관. 로이터=연합뉴스

존 커비 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CS) 전략소통조정관은 지난 13일(현지시간) “북한이 비밀리에 러시아에 군수 지원을 하는 것을 용납하지 않겠다. 세계가 알아야 한다”며 “북한이 러시아에 우크라이나에서 사용할 무기를 인도했다는 정보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그는 위성 사진과 이동 경로를 담은 지도까지 제작해 북한의 무기가 우크라이나 국경에서 290㎞ 떨어진 지점까지 이동했다고 전했다. 다만 구체적인 내용물에 대해선 ‘탄약과 군사 장비’라고만 언급했다.

커비 조정관은 “우리는 우크라이나 도시를 공격하고 우크라이나 민간인을 살해하는 데 사용할 무기를 러시아에 제공한 북한을 규탄한다”며 앞으로 북러 무기 거래를 돕는 이들을 추가로 제재하겠다고 밝혔다.

한국 외교부 당국자는 지난 14일 “북러 간 무기류 거래와 관련 협력은 유엔 안보리 결의의 명백한 위반이며 한반도 평화 안정을 심각하게 위협하는 행위”라며 “미국을 포함한 우방국들과의 긴밀한 공조 하에 북러 간 무기거래를 비롯한 군사협력 동향을 지속 주시하면서 추가 대응을 검토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러, 북한 군사 지원 땐 우리도 결단 불가피”

미국의 경고에도 불구하고 북한이 대러 무기 제공을 계속되면서 정부의 대외 살상무기 제공 금지 방침에도 영향을 줄지 주목된다. 그간 정부는 우크라이나에 살상무기는 지원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유지해 왔다. 이와 관련 조현동 주한미국대사는 15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 주미대사관에서 열린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북한이 러시아로부터 군사 지원을 받을 경우 대응 방안에 대해 “러시아가 나름대로 강대국으로서 신중히 대응할 것을 기대한다”며 “만약 그런 상황이 생긴다면 우리도 진지하고 결단력 있는 결정을 할 수밖에 없지 않나 생각한다”고 밝혔다.

    热门排行

    友情链接